펌알림 : 블로그의 번역글을 퍼가도 좋습니다. 퍼간 글에는 출처와 블로그 주소는 넣어주세요.
게시물 아래의 트윗 버튼으로 RT도 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표시는 절대로 지우지 마세요.

구독방법 : 업데이트를 구독하려면 구독방법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2017년 6월 30일 금요일

【2ch 막장】시어머니가 「그래서는 우리집안의 묘에 들어갈 수 없어요!」라고 으름장을 놓는다. 하지만, 「묘에 들어갈 수 없다」는 시어머니 세대라면 아슬아슬하게 위협이 될지도 모르지만, 공교롭게도 나는 무종교로 사로잡히는게 없다.




477: 名無しさん@おーぷん 2017/06/25(日)15:17:52 ID:m2u
우리 못된 시어머니가 으름장 놓는 문구는
「그래서는 우리집안의 묘에 들어갈 수 없어요!」
다.
시할아버지가 구입한 묘로서, 남편까지 포함해도 삼대째인 유서 있는 집안의 묘()라고 한다.

하지만, 「묘에 들어갈 수 없다」는 시어머니 세대라면 아슬아슬하게 위협이 될지도 모르지만, 공교롭게도 나는 무종교로 사로잡히는게 없다.

일본에서는 화장을 한 유골을,
이런 식으로 묘비 내부에 납골합니다.
(참조)








위협도 되지 않는 전가의 보도(伝家の宝刀) 오늘도 뽑아 왔기 때문에,
「대단하네오 어머님!
그렇게 싫었던 며느리를 구박하던 시할머님하고 소박 맞아온 시아버지 누나가 있는 묘에서 재회하고 싶으시군요-
과연 ××가문 며느리의 귀감!
거기에 저린다! 동경하게 된다~!」
하고 바보처럼 대답해주니까 조용해졌다ㅋㅋㅋ

죽어도 산이나 바다에 뿌린다든가 다이아로 만든다든가 하고 있는 시대에, 며느리가 묘 정도로 겁먹을 거라고 믿는 그 신경이 몰라요.
걱정안해도 내가 그 무덤에 들어갈 일은 없기 때문에, 반품 예정의 엄마 좋아하는 남편하고 언제까지나 묻혀있어요ㅋ

その神経がわからん!その33 より
http://kohada.open2ch.net/test/read.cgi/kankon/1497147367/


댓글 없음:

댓글 쓰기

주간 가장 많이 본 글

월간 가장 많이 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