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알림 : 블로그의 번역글을 퍼가도 좋습니다. 퍼간 글에는 출처와 블로그 주소는 넣어주세요.
게시물 아래의 트윗 버튼으로 RT도 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표시는 절대로 지우지 마세요.

구독방법 : 업데이트를 구독하려면 구독방법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2017년 7월 2일 일요일

【2ch 막장】결혼식 준비를 하고 초대 손님 리스트를 짜고 있었던 단계에서, 어느 날 노래방에 갔을 때, 내가 선채로 노래하고 있으니까 갑자기 그이가 똥침을 찔렀다. 그대로 그이를 확 때려버리고 파담.



744 :名無しさん@おーぷん : 2017/06/30(金)12:11:19 ID:Xle
결혼식 초대 손님을 리스트로 짜는 단계에서 식어버린 이야기

결혼까지 도달하고 기분이 들떴다
납폐 같은건 없었지만, 조촐하고 아담한 결혼식으로 하고 싶다고 생각했다.

어느 날 노래방에 갔을 때, 내가 선채로 노래하고 있으니까 갑자기 그이가 똥침을 찔렀다
그대로 그이를 확 때려버리고 파담.

단번에 식었다.


745 :名無しさん@おーぷん : 2017/06/30(金)13:03:47 ID:lim
>>744
원활하게 파담 할 수 있었어? 전남친의 변명이 있으면 자세히 부탁

748 :744 : 2017/06/30(金)15:17:34 ID:Xle
>>745
벌써 동거를 시작했고, 가구류 전부 갖추고 있다면서 상당히 불평해왔지만,
나의 친정에게 데려가고 거기서 이제 함께 생활할 수 없겠다는 것을 전하니까
안면이 창백하게 되었으면서도 승락해 주었다.
식장에 캔슬 했을 때 플래너 씨가 가장 당황했다.

747 :名無しさん@おーぷん : 2017/06/30(金)14:35:10 ID:s06
>>744
엉덩이에 실제 피해가 없었는지 격렬하게 신경이 쓰여요
그이는 지금까지도 그랬던가? 무심코 초등학생이냐고 말하고 싶어지느넫

749 :744 : 2017/06/30(金)15:22:52 ID:Xle
>>747
엉덩이의 구멍은 무사했다
지금까지 평범한 사람이었던데, 갑자기 그 똥침 사건으로부터 굴러떨어지듯이
사람의 말로서 의사소통이라고 할지 스스로 생각하는 것을 할 수 없게 되어버렸다.
예를 들면 전에 살던 건물의 가스 회사에 연락해 줘, 환불이 있다고 하니까. 〇〇가스야. 라고 전하니까
다음날에 연락했느냐고 물어보면 전화번호를 모르니까 전화하지 않았다, 라든가.
조사해보면 되잖아.

마지막에는 사람의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오랑우탄과 함께 살고 있다고 생각할 정도였다.

750 :名無しさん@おーぷん : 2017/06/30(金)15:59:30 ID:XJU
>>744

그거, 전남친의 마음이 망가진게 아닐까?

751 :名無しさん@おーぷん : 2017/06/30(金)18:39:33 ID:Kpq
>>750
오히려 뇌질환 같은게 발병한 걸지도…

754 :744 : 2017/06/30(金)22:44:26 ID:Xle
>>750
>>751

마침 그때 전직 한창이었기 때문에 그것의 스트레스 일지도.

시골에서 나오고 어패럴계하고 싶었던데 인터넷 관계 외근 영업을 2년 정도 하면서
한계가 온 것 같아.
그 뒤 어패럴계로 한정하지 않고 응모하고 여러 곳에서 내정 받고 출근하고
3일 정도로 그만두는걸 반복했기 때문에
보기 힘들어서 이력서를 내가 쓰고 면접지도도 하고 어떻게든 어패럴계에 들어간 것은 좋지만
쭉 설비가 낡아서 효율이 나쁘다고 매일 앵무새처럼 반복했으니까…

그런 것도 어딘가 공포 느끼고 식었으므로…

755 :名無しさん@おーぷん : 2017/06/30(金)23:19:02 ID:XJU
>>754
입원 레벨로 마음이 망가졌구나.

가정판뇌라면 도망쳐도 좋은 안건 일까?

756 :744 : 2017/07/01(土)00:29:02 ID:r5J
>>755
저금액도 스스로 파악하지 못하고 척척 새로운 가전제품을 구매하여 갖췄으니까
인출을 하지 못해서 아콤(アコム,※일본의 대부업체)한 것까지는 보았다.

정말 지금 생각하면 도망가도 되었다(부모도 아버지만 독친)

http://kohada.open2ch.net/test/read.cgi/kankon/1487517482/
百年の恋も冷めた瞬間 Open 6年目

[시간순]
[1] 직장을 들락날락 불안정
[2] 이력서 써주고 면접훈련 시켜서 합격
[3] 여전히 투덜투덜
[4] 점점 말이 안 통하게 됨
[5] 동거하면서 가전제품을 마구 사대서 빚까지 생김
[6] 결혼식 준비중에 똥침

똥침 이전에도 이미 보통 사람이 아닌데…?

댓글 없음:

댓글 쓰기

주간 가장 많이 본 글

월간 가장 많이 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