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알림 : 블로그의 번역글을 퍼가도 좋습니다. 퍼간 글에는 출처와 블로그 주소는 넣어주세요.
게시물 아래의 트윗 버튼으로 RT도 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표시는 절대로 지우지 마세요.

구독방법 : 업데이트를 구독하려면 구독방법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2017년 7월 13일 목요일

【2ch 막장】전남편과 결혼 예정인 여성이 찾아와서 「이혼 이유를 가르쳐 주세요」라고 했다. 아이들에게 폭언과 정신적 학대를 했다고 가르쳐줬지만, 그녀는 전남편과 결혼. 5년 뒤 도와달라고 찾아와서 「나의 아이는 학대받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940: 名無しさん@おーぷん 2017/07/12(水)17:26:37 ID:Q7r
나에게는 이혼경력이 있다.
원인은 남편이 아이를 학대했기 때문에.
서로의 친자식이야. 귀엽고 상냥하고 착한 아이들이야.
폭력이 아니라, 폭언과 모랄 해리스먼트였다.
최종적으로 나와 난투벌이는 수라장 끝에 이혼조정.
증거도 증인도 충분히 있었기 때문에 이쪽의 요구대로의 이혼.
남편과 시댁에도 향후를 위해서 각서 하나 쓰게 했다.
그 뒤, 나는 친정으로 돌아와서 부모님과 아이들과 즐겁고 평화롭게 살고 있었다.

그런 와중에 어떤 여성이 남성과 함께 우리집을 찾아 왔다.
여성은 전 남편과 사귀고 있고, 결혼 예정이라고 한다.
「이혼 이유를 가르쳐 주세요」
라는 것이었다.
일행인 남성은 탐정.






정직하게 말했어.
여성은 놀라워 했다.
그리고 의견을 바라고 있었다.
「아이를 만들지 않으면 좋지 않습니까」
라고 대답했다.
전 남편은 바람피우지 않고 근면, 어른에게는 제대로 대응하는 사람이었기 때문에.
그러나 동물과 아이는 철저하게 괴롭힌다.
여성은
「알았습니다」
라고 말하고 돌아갔다.

그리고, 결국 결혼했다.
전 시댁에서 나의 친정으로 『결혼했습니다』라는 엽서가 와서 알았다.
그게 불쾌한 말이 가득한 엽서였요.
『진정한 인생을 되찾았다』라든가 뭐라든가 하면서.

그리고 5년 정도 지났을 무렵일까, 또 그 여성이 찾아왔다.
「(전 남편)이 아이를 학대하니까 이혼하고 싶습니다」
고 한다.
「도와줬으면 합니다」
라고.
학대했다는 사실을 알고 있으면서 왜 아이를 만들었냐고 물어보니까
「나는 괜찮다고 생각했습니다」
라는 거야.
「나의 아이는 학대받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라더라.

전 남편은 이번에는 무슨 증거도 남기지 않는다고 한다.
나 때의 일로 학습을 했을테지.
정말 어쩔 수 없는 진짜 쓰레기야.
그날은 거절했지만, 후일 저 쪽에서 변호사 경유로 몇 개 정도 협력 요청받았다.
무사히 이혼할 수 있었다고 하지만, 그녀가 유책인데다가, 아이는 병들어 버려서 바깥 세상과 커뮤니케이션을 전혀 할 수 없는 상태라고 한다.
눈물이 나왔어요.

그리고 나도 재혼하고 성씨 바뀌고 전직하고 친정까지 이사했기 때문에, 이제 그녀를 만날 일도 없다고 생각한다.
그렇다 해도, 이혼 이유가 학대라고 알고 있으면서 어째서 결혼하는 거야, 아이 만드는 거야.
믿을 수 없어.
신경이 이해가 안된다.
처음에 왔을 때 그녀는
「불륜이나 빚 같은건 아니네요!」
라고 말했다.
유아학대에 비하면 불륜과 빚 쪽이 낫다고, 엄마는 생각해요.

その神経がわからん!その33 より
http://kohada.open2ch.net/test/read.cgi/kankon/1497147367/

본인이 어리석어서 탐정을 고용한 보람이 없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주간 가장 많이 본 글

월간 가장 많이 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