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알림 : 블로그의 번역글을 퍼가도 좋습니다. 퍼간 글에는 출처와 블로그 주소는 넣어주세요.
게시물 아래의 트윗 버튼으로 RT도 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표시는 절대로 지우지 마세요.

구독방법 : 업데이트를 구독하려면 구독방법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2017년 7월 5일 수요일

【2ch 막장】고교시절 취주악부 친구끼리 사이가 좋아서 자주 모여서 놀았지만, 배우자가 생기면 그쪽을 우선하게 된다. 그런 와중에도 A남과 B코는 배우자도 함께 끌고오면서 「우리들의 동료에게 융화해라」고 강요. 그러다가 A남의 아내와 B코의 남편이….

711: 名無しさん@おーぷん 2017/07/04(火)12:35:41 ID:FK6
내가 고교시절에 소속되어 있었던 취주악부는 정말 사이가 좋아서, 졸업하고 대학생~사회인이 되고 나서도 항상 모여서 놀고 있었다.
그러나 연인과 배우자가 생기면, 당연히 모두 그 쪽을 우선하게 된다.
그런 와중에, 언제까지나 『동료 제일』이라는 일파도 있었다.
그 일파 가운데 A남·B코가 있었다.

A남(A男)과 B코(B子)는 각자 취주악부와 관계없는 사람과 결혼했다.
그러나 그 후에도 쓸데없이 전 부원끼리 모이고 싶어하고, 가정우선으로 거절하는 사람을 나쁘게 말하고, 제각각 배우자에게
「우리들의 동료에게 융화해라」
고 강요했다.
일주일에 1~2회는 최소한이라도 놀고 있었던 것 같아.







나는 A남와 동업종이며 (회사는 다르다) 만나는 기회가 많았기 때문에, 만날 때마다 주의했지만 A남은
「B코도 똑같이 하고 있지만 원만하게 지내고 있어」
「나의 신부는 그렇게 마음이 좁은 여자가 아니야」
하고 마이동풍이었다.

그러나 전날, A남은 부인에게
「이혼해 줬으면 한다」
는 말을 들었다고 한다.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다, 상대는 B코의 남편」
「같은 고민을 서로 털어 놓고 있으면서, 서로 마음이 끌렸다」
「하지만 육체관계는 전혀 없다. 조사해 봐도 된다.
당신들처럼 절도 없는 인간이 되고 싶지 않았으니까
이혼하고 결론을 내리고 나서가 아니면 관계는 가지지 않기로 약속했다」
가 부인의 주장.

정말로 육체관계가 없는지는 모르겠지만, 스마트폰 이력이나 주위의 증언으로는 깨끗하다고 한다.
적어도 마음은 완전히 빼앗기고 있는 상태.
A남에게 상담받았지만
「큰 일이네ー」
라고 밖에 말할 수 없었다.
혼인 중에 배우자 이외를 좋아하게 되는 것은 칭찬받을 일이 아니지만
A남와 B코에게 그다지 동정하는 기분이 일어나지 않았다.


712: 名無しさん@おーぷん 2017/07/04(火)12:45:51 ID:osa
AB에게 동정할 수 없는 것은 같은 의견이지만, AB 배우자에게도 좋은 기분이 들지 않는다
육체관계가 있든 없든, 부적절하고 불성실한건 다르지 않다


714: 名無しさん@おーぷん 2017/07/04(火)12:53:50 ID:FK6
>>712
완전히 동의입니다.
어느 쪽과도 관련되고 싶지 않으므로 「큰일이네」로 끝마치고 있습니다.
A남은
「(나)가 사자면담에 입회해 줬으면 한다」
라고 하고 있습니다만
「바빠요」
하고 거부했습니다.


715: 名無しさん@おーぷん 2017/07/04(火)14:06:05 ID:VdD
무엇으로 4자 면담?의미있어? 하고 확실하게 해주면 되잖아
큰 일이네 하고 주위에서 애매한 태도를 취하고 있으니까 기어오르고 있다는 인상 밖에 없어요
A는 주의를 부러워하면서 질투 섞어서 말하고 있다고 밖에 생각하지 않는 듯한 구제가 없을 것 같은 사람이네

717: 名無しさん@おーぷん 2017/07/04(火)14:48:00 ID:ILE
>>711
> 당신들처럼 절도 없는 인간이 되고 싶지 않았기 때문에
라는 것에서 게스퍼하면 AB가 불륜 관계에 있는 것일지도 모른다

뭐 다른 사람을 좋아한다고 일부러 말할 필요는 없지만

その神経がわからん!その33 より
http://kohada.open2ch.net/test/read.cgi/kankon/1497147367/

[설문]어떻게 생각하세요
http://ntx.wiki/bbs/board.php?bo_table=poll&wr_id=1351

댓글 없음:

댓글 쓰기

주간 가장 많이 본 글

월간 가장 많이 본 글